모쏠인거 밝혀야할까?
IP :  .172 l Date : 18-10-11 19:59 l Hit : 595
나 모쏠이거든
남자랑 사적으로 얘기해본 적 자체도 거의 없고...
손도 잡아본적 없고ㅠㅠ

이유는 20살땐 내가 못생기고+집순이라 아무도 관심 안가져줬고
그 이후엔 내가 남자에 노관심됐음
지금은 23살. 요새는 엄청 외로움ㅠ



근데 한국사회는 모쏠을 이상하게/불쌍하게 보는게 대부분인것같더라고... 연애 안해봤다 하면 다들 놀라면서 막 어떻게 그럴수가 있냐 이런 반응. ㅠㅠ 되게 루저인것처럼..


그래서 그런 반응도 싫고, 그래도 뭐 소개팅은 해봤죠 라든가 왜 모쏠이냐 등등 추가질문(?) 대답하기 싫어서 평소엔 걍 대충 몇명 사겨봤다 이런식으로 대답했었음 그리고 화제돌렸고.



근데 친구나, 거짓말하고 싶지 않은 관계들도 있는데..

그치만 뒤따라올 질문들이나 시선들이 부담스럽고, 근데 그냥 1명이라도 사겨봤다고만 해도 다들 아무렇지 않아하니까 그냥 상상 속의 구남친을 영원히 한명 만들까 차라리 그게 나을까 이런생각도 한다 요새...


암튼 방금도 누가 물어봐서 어떻게 답해야하나 고민하구 있어.
냔들 같으면 밝힐거야?


이게 뭐 대수라고 걍 솔직히 말해라 생각들수도 있겠지만
나는 안그렇네ㅠㅠ.. 신경이 쓰인다..







NO SUBJECT DATE HIT
신규회원분들 필독해주세요 2016-12-04 239096
19349 다들 취직 어케하는거지.. (7) 2018-10-06 607
19348 장위안 얘는 또 왜 이래 (17) 2018-11-21 793
19347 모쏠인거 밝혀야할까? (16) 2018-10-11 596
19346 공무원 어렵게 붙어서 다닌지 1년인데 그만두고 싶다 (20) 2018-08-09 1389
19345 냔들이 거르는 사람 특징 뭐야? (29) 2018-11-25 795
19344 연상 동기 오빠랑 썸타는데 금방 더치페이에 정이 털렸어.. (34) 2018-05-01 1173
19343 오늘은 모처럼 쉬는 날이니까!! (2) 2018-11-27 148
19342 후보자들 전과 확인하는데 (4) 2018-06-12 620
19341 나도 모르게 엄청 먹게 되는 과자 있니? (25) 2018-11-16 655
19340 외커에서 알게된 젤 충격적인 정보 (9) 2018-10-11 1402
19339 동호 있잖아 (7) 2018-09-20 408
19338 심형탁 진짜 사람이 너무 순수해보인다... (17) 2018-10-09 637
19337 크리스 햄스워스 존멋; (5) 2018-05-11 674
19336 나도 오늘 예뻤어 (3) 2018-10-01 513
19335 악몽-그 사람만 나오면 재수없어지는 날. (2) 2018-11-17 224
19334 세상 모든걸 좃밥을 보는 삶의 태도 (21) 2018-11-23 983
19333 스트레스 푸는법 찾음 (33) 2018-04-29 1716
19332    3벨이 사진보고 싶어해서 (사진주의) (23) 2018-08-15 668
19331 3명이서 여행왔는데 둘이 커플이 됨.. (7) 2018-12-04 615
19330 요즘 외커에 대한 생각 (2) 2018-10-11 517
19329 냔들아 건강관리 잘해 ㅠㅠ (7) 2018-08-22 435
19328 20대는 공부에전념해서 자신의일을잡아야한다vs그때아님못논다놀… (22) 2018-10-24 1228
19327 공시생인데 말할 상대가 한명도 없어서 답답해ㅠ (10) 2018-08-10 618
19326 깨진채로 살면된다 이런 내용의 시 아는 냔 있니? (12) 2018-11-22 389
←←  1  2  3  4  5  6  7  8  9  1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