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 세 명 그룹인데 왜 혼자인 것 같지ㅠㅠ?ㅋㅋ
IP : l Date : 20-01-31 17:13 l Hit : 461

 

A(나) B, C 이렇게 자주 봄

B랑 C는 그 외에 D,E 등과 함께 또 다른 모임이 있는 걸로 알고 있음

(나도 D,E 를 알긴 아는데 자주 연락하진 않아서 그 모임에 나는 없음)

 

그래서 그런가

A B C 이렇게 있어도

내가 겉돈다 이런 느낌 되게 많았거든?

근데 그냥 그러려니 했어

성격상 친구관계 예민하고 어려워하는데 그래도 억지로 괜찮은 척 했어

나의 피해망상이려니 나의 미성숙함 때문이려니 하고

 

근데 종종 그런 일이 있어

B 가 뜬금없이

나 어제 C 랑 만났어, 커피 마셨어, 차 마셨어

이래 근데 C 랑 나랑 집 진짜 가깝고 둘 다 취준생이고ㅋㅋㅋ (=회사 퇴근시간이 다르다거나 이런 사정이 없다는 뜻)

그런데 꼭 나 빼고 나 연락 없이 둘만 만나는 일이 종종 있어 ...

 

심지어 예전엔

(예전일 끄집어낸다고 소심하다하면 할 말 없는데 나 나름대론 그 때 엄청 충격이었어서ㅠㅠ)

 

내가 B랑 C한테 치맥치맥 노래하면서 우리 한 번 치맥 먹으러 가자~ 이런 적이 있었다?

근데 애들이 다 적극적으로 약속잡고 이런 게 없으니까 나도 가만 있었어 (나는 의사전달은 했다고 생각해서)

근데 며칠 뒤에 B 카톡 프사가

C랑 같이 치맥 먹으러 간 사진으로 바뀐거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ㅅ..ㅂ..

그래서 내가 왜 나 빼고 먹으러 갔냐고 했더니

너는 연락해도 안 올 것 같았지~ 라면서 되게 아무렇지도 않게 가볍게 얘기해서

내가 막 정색하고 따지지(?) 못했어ㅠㅠ

뭐가 문제임? 이런 분위기였어서ㅠㅠ

 

오늘도 어제 낮에서 저녁까지 계속 B랑도 C랑도 갠톡했거든?

B랑은 B가 휴가 내고 집에 있대서 몸조심해라 이런저런 얘기

C랑은 공부 얘기

 

근데 오늘 폐렴 확진자 늘어났대서 B한테 몸조심 하라고 다시 한 번 연락했더니

또 어제 C랑만 만나서 차 마셨다고 뜬금고백...ㅎ...

나도 집에 있었고 나랑도 연락 하고 있었으면서..

그럼 나랑 갠톡하던 그 두 상대가 서로 만나고 있었나? 싶으면서 내 상황이 갑자기 우스워지는거야ㅠㅠ....

 

그 외에도 이런 비슷한 상황 (나만 뜨는) 이 많았는데

이런 거 하나하나 따지는 내가 진짜 별로라고 생각해서 꾹꾹 참았었는데 ....

오늘 별 거 아닌 그 말에 다시 좀 기분이 서러워질라그래서......

 

진짜 친구관계 집착하지 말자 인생 공수래 공수거ㅋㅋㅋㅋ 이렇게 자기합리화도 하려고 노력하는데ㅋㅋㅋ

이게..... 아니야 결국 나이도 있는데 (30대 극초) 친구문제가 힘든거는

내가 병신이라는 증거 아닌가 싶어서 진짜 밑도끝도 없는 자괴감과 우울함이 찾아와.......ㅠㅠ....

 

근데 있잖아...

거두절미하고 저 그룹에서 나는..동동 뜨고 있는거지 혼자ㅠㅠ?......

 

* 추가하자면, 어쩌다가 내가 B랑 둘만 만나게 되지? 그럼 꼭 같이 있는 도중에 뜬금없이 C한테 연락함

나랑 같이 있다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둘만 만날 때, 나한테는 그런 거 절대 안함...



NO SUBJECT DATE HIT
탈퇴하러가기 (4) 2020-03-13 2354
모.든.레.벨 외치다 이용 가능해 (7) 2020-02-10 11004
26039 [뻘글] 와 아직도 일자리 안풀리긴하네 (3) 2020-01-31 406
26038 [뻘글] abc초코쿠키 초코송이랑 빈츠랑 맛 비슷하지 않아? (7) 2020-01-31 238
26037 [고민] 구글캘린더랑 위젯칼 쓰는냔있옹? (1) 2020-01-31 99
26036 [연애] 남친이 기념일 안챙기는 게 갑자기 서운해 (15) 2020-01-31 558
26035 [일상] 코로나 무섭다 (4) 2020-01-31 383
26034 [뻘글] 아침에 회사와서 쾌변하면 하루가 그렇게 상쾌하다 (6) 2020-01-31 265
26033 [뻘글] 미스터트롯 재밌니? (7) 2020-01-31 232
26032 [뻘글] 로스쿨이나 변호사 쪽 잘 아는냔? (9) 2020-01-31 293
26031 [고민] 절친이랑 손절하고 싶은데 받아야 될 돈이 있거든.. 말할까 말까 (20) 2020-01-31 465
26030 [뻘글] 우한폐렴 마스크끼는거 말이야 (9) 2020-01-31 599
26029 [유튭] 빅토리컴퍼니 아이돌 평생제작기 4화! 창원 오디션편 2020-01-31 105
26028 [직장] 다이어트 후 모습 기대한다는거 너무 부담스럽네.. (9) 2020-01-31 400
26027 [연애] 술 먹고 집 들어간다했는데 연락없이 또 술 먹으러가는거 (4) 2020-01-31 296
26026 [이슈] !!!!!ㅇㅇ우한폐렴 7번째 확진자 발생ㅇㅇ!!!! (7) 2020-01-31 463
26025 [연애] 멘탈이 바사삭인데 어떡해 (2) 2020-01-31 329
26024 [연애] 관심있는 사람 애인/결혼 유무 어떻게 확인하지 ㅠㅠ? (8) 2020-01-31 538
26023 [고민] 서울에 여자 사진사님이 찍어주는 사진관... (8) 2020-01-31 457
26022 [뻘글] 우울증때문에 차였는데 상대방을 위해 잘된거같다.. (2) 2020-01-31 255
26021 [일상] 우리회사 분위기 진짜 자유롭다 (17) 2020-01-31 677
26020 [뻘글] 미국처럼 집앞에서 물건팔고싶다. (3) 2020-01-31 295
26019 [일상] 고시원 보다가 세상에.. (2) 2020-01-31 302
26018 [연애] 남자의 화려한 연애전적 ㅎ... 알고나서 어쩔거야? (12) 2020-01-31 711
26017 [연애] 존버한다고 (5) 2020-01-31 462
26016 [일상] 무기력증 극복한 냔들아... (10) 2020-01-30 568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