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캡쳐로 보는 한국 쓰레기 공포영화 "찍히면 죽는다" - 2부
IP :  .200 l Date : 13-08-22 00:44 l Hit : 30069


★ 잔인하거나 피 없음. 전체관람가 수준. 칼 나오니 칼 공포증있는냔들 조심★





마스크맨이 빠진 곳으로 갔는데 허탕침




박은혜 존예라서 캡쳐 ㄷㄷㄷ 한채영은 공부만 해왔는데 여기선 끝낼수 없다며 라는데 뭔 개소리인지 대본조차 쓰레기...시발





갑자기 차 한대가 나오더니 레이싱장면 찍음. 왜 나왔는지 모를



그래 사람죽이고 니 친구 한명 뒤졌는데 배는 고프니 휴게소는 들려야지 암. 통감자 쳐묵쳐묵



멍청한 한채영 혼자 있다가 뭘 봄...



살인마 등장 클라스 봐 ㄷㄷㄷㄷㄷ 일반인들과 위화감 제로. 전혀 의식안하고 다들 그냥 지나감. 소방관인줄 알았나??





먹방찍다가 휴게소 티비에서 죽은 정민냔 시체 영상 나옴 환장하겠다 미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다들 쳐먹다가 놀람



이어지는 환장. 살려달라고 소리치라고 멍청아!!!! 지 혼자 한껏 쫓기는 척 하다가 도망온 곳이..




버스안...환장하겠다 시발ㅋㅋㅋㅋㅋㅋㅋ한껏 긴장감 조성.....



역시 명불허전답게 위 뚜껑에서 나오는 클라스 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사다리 설치하시고 올라가신 살인마 선배님 대.다.나.다





한채영은 살아나고 마스크맨 집주소를 알아내기 위해 학교도착. 안재환 만나고 신애리 만남





옥상에서 쳐다보고 있는 살인마냔




내 기준 최고의 환장씬 등장. 옥상에 뭔 소리나서 올라가자 마자 살인마년 뒤따라옴. 꼭 굳이 옥상으로 올라감. 반대쪽 계단 통해서 밖으로 나가면 되잖아 아니면 소리좀 지르라고!!!!!!!!
여기 등장인물들은 쫒길때 절대 소리안침...개썅멍청





난간으로 올라감.-> 떨어짐 -> 매달림 개썅억지구성




살인마년 보고있다가 살려준답시고 칼을 건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근데 그걸 신애리는 또 좋다고 잡음. 당연히 피 뚝뚝 캡쳐안함






결국 낙하.. 존나 사뿐하게...






마스크맨냔에 집 도착. 아무도없어서 무단침입 최근찍힌 그들의 사진이 있음. 살아있는거 같음 ㄷㄷㄷㄷㄷㄷ





누나 등장. 비쥬얼 무서와..... 프란체스카 느낌이야. 성욱이 (마스크맨)이 니네들과 놀러갔다 연락이 끊겼다며 뭐라함. 걍 무시하고 집 나옴.




★★★★아 여기 있었구나 최고의 환장 시퀀스 ★★★★





저 누나가 범인이라고 잠복근무하자고 제안. 한채영은 짜증난다며 니네끼리 하라고 함.





그리고 이어지는 환장 대사 "몇일째 잠도 못자서 얼굴이 이게뭐야 " 그의 다정한 남친은 사우나가서 쉬라고 함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내가 노인네냐 사우나를 가게?" ㅇㅈㄹ 박은혜가 가라고해서 알겠어 하고 혼자감





역시 등장



뭔가 튀어나올거 같이 보여주는 ......한치의 예상 안 빗겨간다




아줌마한테 뭐 있는거 같다고 말하는 채영 아줌마 曰 뭐가 있다고 그래




여.기.있.어.요 . . . .

숨 참느라 고생하신 살인마 선배님에게 리스펙스_☆




한채영 사망. 그의 무식한 그뉵남친 사망. 살인마는 학교로 오라고 함.



화장실에서 싸우는 중..냄새난다....




존무 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





존 나 아 무 도 예 상 못 한 범 인 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




결 국 주 금





구급차에 실려가는 중....





운전수 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 범인이 누구인지 생각해보면서 내려와봐 개썅반전이 기다리고잇다









선생년이 공범이였다. 선생은 마스크맨형이였고 동생을 잃은 동시에 제자를 잃었다며 대단한 살인동기를 읊어댐. 니가 죽이는것도 제자야
멍청한놈아....





갑자기 마스크맨에 빙의되면서 싸이코연기를 펼치는중...제가 빙의에 걸렸습니다 뻐규머겅.....





경찰 KILL




경찰차로 옮겨탐. 추격적 시작




받아버리는데 안죽음




끈질겨.....




결국 최후...






대학합격했다면서 동영상을 남기자고함






마스크맨 등장 후속편을 암시하며 끝......






★ 퍼가는 당일. 퍼간년 너네집에 저 살인마 간다 조심해라 ★


NO SUBJECT DATE HIT
공지사항 (6) 2020-04-24 20456
탈퇴하러가기 (4) 2020-03-13 9470
모.든.레.벨 외치다 이용 가능해 (7) 2020-02-10 20791
73135 [영화] 캡쳐로 보는 평론가별점 별 빵개를 받은 어나더 환장 영화 有 (79) 2013-09-23 31682
73134 [영화] 캡쳐로 보는 올가미 감독의 친구한테 열폭하는 열폭스릴러 2부 有 (211) 2014-06-24 31413
73133 [영화] [아이스 버킷 챌린지]로 보는 대한민국 영화배우 관계도 (스압) (162) 2014-08-22 31185
73132 [영화] 영화 '메이즈러너' 포스터 전체 모음.JPG (41) 2014-09-25 31011
73131 [영화] 캡쳐로 보는 한국영화는 이 영화 전 후로 나뉜다는 전설의 영화有 (184) 2013-09-01 30941
73130 [영화] 캡쳐로 보는 한국 쓰레기 공포영화 "고사 : 피의 중간고사" 有 (102) 2013-08-23 30920
73129 [영화] [킹스맨]을 기-승-전-공주님으로 만든 후반부 임팩트 甲 (71) 2015-05-16 30914
73128 [영화] 캡쳐로 보는 뇌성마비 장애인과 전과자의 평범한 사랑이야기 有 (182) 2013-09-12 30532
73127 [영화] 토탈필름 선정 '최고의 멘붕 영화 TOP 50' (120) 2012-11-09 30526
73126 [영화] <반지의 제왕>과 <호빗>에 나오는 엘프들과 그들의 왕국 (약스압) (72) 2015-01-10 30514
73125 [도서] <공짜, 엄마> 3년 전 유아인이 어떤 잡지에 기고한 다섯 번째 글 (201) 2015-10-26 30354
73124 [영화] 캡쳐로 보는 한국 쓰레기 공포영화 "찍히면 죽는다" - 2부 (93) 2013-08-22 30070
73123    [도서] 묻어가는 영업 (원작, 스압) (8) 2014-08-01 30029
73122 [영화] 캡쳐로 보는 올가미 감독의 친구한테 열폭하는 열폭스릴러 1부 有 (83) 2014-06-22 29983
73121 판타지,무협 등등 기타 장르소설에 관한 공지 (4) 2017-04-22 29971
73120 [영화] 나냔이 아쉬웠던 해리포터 캐스팅을 가상캐스팅..! (92) 2013-03-12 29872
73119 [도서] 로맨스/판타지/회귀물 추천좀 부탁한다능 !_! (32) 2013-05-21 29827
73118 [영화] [써니] 상미 시점으로 보는 써니 ~스압~ (81) 2014-11-04 29716
73117 [영화] 캡쳐로 보는 컴퓨터 CG 뽑내기 바쁜 환장 판타지멜로영화 1부 有 (37) 2014-06-15 29707
73116 [도서] 우리 모든 장르 통틀어서 감명받은 대사,명언,구절 등등 써보자! (114) 2017-03-20 29598
73115 [도서] 해리포터 팬들이 쓴 패러디들 추천해볼게! (54) 2013-03-27 29386
73114 [영화] 기숙사별 론.jpg 有有 + 기숙사별 말포이.jpg 추가!! 有有 (122) 2011-07-21 29378
←←  1  2  3  4  5  6  7  8  9  1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