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청룡] "이변 없었다" 송강호·나문희, 대망의 남녀주연상
IP :  .24 l Date : 17-11-25 22:54 l Hit : 3392


배우 송강호와 나문희가 남녀주연상을 수상했다.
'택시운전사'의 송강호와 '아이캔스피크'의 나문희는 25일 오후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38회 청룡영화상에서 주연상 트로피를 안았다.

송강호는 "영화가 개봉하기 전에는 상처와 많은 고통 속에 살아오신 분들이 이 영화를 통해 위로를 받았으면 좋겠다는 시건방진 생각을 잠시 했다. 영화 개봉 후 오히려 관객분들이 저희들에게 위로를 해주신 것 같아 부끄럽기도 하고 몸둘 바를 모르겠다. 그만큼 관객 여러분의 마음이 가늠할 수 없을 정도로 기뻤고 따뜻했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는 여러 상을 받고 사랑을 많이 받았다. 여기 나와주신 존경하고 훌륭한 동료 배우들에게 미안한 마음이 많이 든다. '택시운전사'는 정치와 역사를 차지하고서 마음의 이야기다. 미안한 마음을 담고 싶었다. 트로피도 중요하고 1000만 관객도 중요하지만, 그 미안한 마음을 봤다는 것이 가장 큰 영광이다"고 밝혔다.

이어 나문희는 "제가 여기 서서 무슨 말씀을 드릴 수 있겠나. '아이캔스피크'를 사랑해준 관객 여러분 감사하다.지금 96세이신 친정어머니, 어머니의 하나님께 감사드리고 나문희의 부처님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또 "이렇게 늙은 나문희에게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 남아서 열심히 하겠다. 모두 건강하시고 나의 친구 할머니들, 이렇게 상 받았다. 여러분도 열심히 해서 그 자리에서 상 받으시길 바란다"고 이야기했다.

http://v.entertain.media.daum.net/v/201711252252143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