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포자료] 약혐) 여자혼자 사는 자취집 창문밖에서 주시하는 남자
IP :  .185 l Date : 17-11-03 09:47 l Hit : 8795

여성이 혼자 사는 자취방 내부를 몰래 들여다본 40대 남성이 경찰에 검거됐다.

경기 파주경찰서는 여성이 혼자 사는 자취방을 창문을 통해 10여분 동안 들여다보고 안쪽 창문을 열려고 시도한 ㄱ씨(42)를 주거침임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22일 밝혔다.

앞서 지난 1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창문 밖 낯선 그 사람, 제발 살려주세요’라는 제목으로 여성이 혼자 사는 집을 낯선 남성이 들여다봤다는 내용의 글이 올라와 논란이 됐다. 자취를 시작한 지 3년이 안된 여성이라고 자신을 소개한 글쓴이는 “저희 집 창문에 낯선 남자가 저를 바라보고 있더라”며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한 남성이 열린 창문 사이로 얼굴을 들이민 채 방안을 들여다보는 듯한 모습이 담겼다. 글쓴이는 “남성은 (사진에 찍힌) 상태로 10분 넘게 저를 쳐다보고 있었고 안쪽 창문까지 열려고 했다. 그 순간 제가 소리쳤다”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경찰은 정말 도움이 안됐다”며 “신고한 지 20분이 넘어서 도착했고 집 번지수까지 말해줘도 집도 못 찾고, 무서워서 창밖을 제대로 못 봤다는 사람한테 피의자 얼굴을 봤는지, 키는 몇인지 말도 안되는 질문을 퍼붓고 돌아갔다”고 주장했다.(▶[‘범죄 노출’된 여성 1인 가구]“혼자 살면 무섭지 않냐” 배달원이 보낸 카톡에 ‘소름’)

경찰은 폐쇄회로(CC)TV 영상에 찍힌 인상착의를 바탕으로 피해 여성의 집 인근에 거주하는 ㄱ씨를 용의자로 특정하고 지난 21일 검거했다. ㄱ씨는 경찰 조사에서 “(피해 여성이) 너무 예뻐서 쳐다봤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관음 행위 자체는 법적으로 처벌할 수 없다”라며 “그러나 여성이 거주하던 연립주택과 이웃집 건물 사이에 낮은 경계석이 있었고, 이 경계석을 넘어간 것을 근거로 주거침입 혐의를 적용해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출동 시간이 20분이나 걸렸다는 피해 여성의 주장을 두고 “피해 여성의 집으로 가는 중간에 길을 잘 못 들었고, 또 인상착의가 비슷한 사람을 검문하느라 15분이 걸리는 등 늦게 도착했다”고 해명했다.

<이유진 기자 yjleee@kyunghyang.com>



NO SUBJECT DATE HIT
마지막 공지사항 (33) 2020-08-22 14837
탈퇴하러가기 (5) 2020-03-13 29430
모.든.레.벨 외치다 이용 가능해 (7) 2020-02-10 44492
9077 가위 눌릴 때 몸이 떠오르는..누군가 나를 잡아끌어올리는 느낌 (20) 2017-11-07 2896
9076 (끌올) 공포게 활성화를 위한 (58) 2017-11-07 12205
9075 찾아줘) 아 진짜 오랫동안 찾고있는 글이 있는데ㅠ (32) 2017-11-07 4796
9074 하수구에서 원숭이 본 적 없니...? (33) 2017-11-06 9649
9073 소름돋는 인스타 계정 (119) 2017-11-06 21439
9072 강아지가 허공보고 짖는거 정말 귀신때문일까? (43) 2017-11-05 7069
9071 [디바 제시카] 한국의 흉가 Top 3 (26) 2017-11-05 5571
9070 총기난사현장 간접체험 느낌 (미드中) (35) 2017-11-05 8054
9069 [찾아줘] 남동생? 가족중한명이 미친듯이 장난치고괴롭히는이야기 (14) 2017-11-04 5080
9068 어렸을때 신기했던 일이 생각나서 (20) 2017-11-03 4643
9067 도깨비 설화를 보고 (71) 2017-11-03 9584
9066 아궁이 물귀신 (20) 2017-11-03 4665
9065 내 옛날 이야기 11~13 (完) (16) 2017-11-03 3359
9064 내 옛날 이야기 6~10 (11) 2017-11-03 3605
9063 내 옛날 이야기 1~5 (9) 2017-11-03 5193
9062 약혐) 여자혼자 사는 자취집 창문밖에서 주시하는 남자 (37) 2017-11-03 8796
9061 (찾아줘) 자연현상인데 하늘에서 웃음소리 나는 영상 ㅜ (7) 2017-11-03 3934
9060 후배와 장농 (55) 2017-11-01 9424
9059 1984년 김포 공항 정체불명 가방 사건 (28) 2017-11-01 12464
9058 [공지] 공포사진 주의 표기 부탁드립니다 (117) 2017-10-31 19125
9057 bj 파티마라고 아니?? 정신이 이상한 bj.. (58) 2017-10-31 20297
9056 정말 불행한 팔자가 정해져 있을까 (57) 2017-10-31 9583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