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포괴담] 지금 생각해보면 무서운 옛 친구의 어머니
IP :  .57 l Date : 17-11-14 13:54 l Hit : 11709
초등학교 3학년 때 우리 반에

 

A가 전학을 왔었음.

 

A는 밝고 활기찬 놈이라 금세 반 애들과 많이 친해졌고

 

나랑은 엄청 친해짐.

 

 

 

A의 아버지는 유치원 원장이었는데

 

내가 나온 유치원의 원장으로 새로 온 사람이었음.

 

보통 주말이면 우리 집에서 자주 놀았는데

 

한 번은 A랑 놀러가기전에 잠깐 A네 집에 들려야 해서

 

A네 집으로 감.

 

 

 

A네 집 문 앞에 다왔는데

 

갑자기 A가 " 야 나 나가 놀라면 맞고 나와야 하니까 좀만 기다려"

 

이러는 거임

 

 

 

난 이게 무슨 소리인지 몰랐지만 일단 기다렸음.

 

그러더니 집 안에서 A의 어머니 목소리가 들림.

 

 


 " 나가 논다고? 그럼 10대만 맞고 나가. "

 

나는 대체 나가 노는데 왜 10대를 맞아야 하는지 이해를 할 수 없었음.

 

또 A의 어머니의 목소리는 격양된 것도 아니고 아주 펼온했음.

 

 

그러더니 회초리 같은게 휘둘러지는 소리와 함께

 

짝짝짝

 

소리가 남.

 

 

나는 친구가 걱정되기 시작했는데

 

무서워서 집 안으로 들어가서 보지는 못했음.

 

 

맞는 소리가 끝나고 잠시 뒤에 A가

 

손을 비비며 나왔음.

 

손바닥은 맞은 자국 그대로 뻘개져있고

 

 

 

" 야 너 왜 맞은거야? "

나는 당연히 이렇게 물어봤음.

 

그러니까 A는 태연하게

" 아 나가놀려면 엄마한테 맞아야돼"

 

 

그 당시에는 너희 집은 그러냐? 불쌍하다 이런 식으로 흘러가고 말았지만

 

지금 생각해보면 상식적으로 이해 할 수 없는 어머니인 것 같음.

 

 

A도 나랑 놀 때마다 맞고 나왔다는데

 

항상 티도 안나고 태연한거 보면

 

이게 세뇌의 무서움인가  싶기도 함.

 

 

A는 채 초등학교 3학년을 마치기도 전에 다시 전학을 가서 그 다음부터는 볼 수 없었지만

 

항상 밝고 유쾌한 얘였던 걸로 기억이 많이 남.


NO SUBJECT DATE HIT
마지막 공지사항 (35) 2020-08-22 16416
탈퇴하러가기 (5) 2020-03-13 31034
모.든.레.벨 외치다 이용 가능해 (7) 2020-02-10 46203
9099 일본유학하고부터 보인다...1(스압) (29) 2017-11-14 6683
9098 지금 생각해보면 무서운 옛 친구의 어머니 (41) 2017-11-14 11710
9097 붉은 옷을 입은 여자 (12) 2017-11-14 4369
9096 어딘가 모르게 공포스러운 영화 예고편 (20) 2017-11-13 4996
9095 주워온 침대 (14) 2017-11-13 5674
9094 들어가면 안되는 방 (14) 2017-11-13 4799
9093 할머니가 들려주신 도깨비 이야기 (29) 2017-11-13 6446
9092 아빠의 극한 등교길 (15) 2017-11-12 6423
9091 밤길에 맞닥뜨린 사람이 아닌 것.txt (32) 2017-11-12 7595
9090 아래 미국 인스타냔 사진 글 - 밝기 조정 및 크기 확대 해봤어! 혹… (60) 2017-11-12 12627
9089 도시어부라는 쇼프로를 보다가 (37) 2017-11-12 9263
9088 나냔이 퐐로하는 미국인스타냔이 얼마 전 직접 겪은거(사진있음,… (59) 2017-11-11 14307
9087 얘야, 아빠 친구분들 오셨나보다 (17) 2017-11-10 7006
9086 복숭아 먹으면서 들은 우리 할머니썰 (20) 2017-11-10 8068
9085 화담 서경덕과 구미호 (16) 2017-11-10 5729
9084 짧은 이야기 (115) 2017-11-09 14643
9083 (찾아줘) 미인 친구에게 붙은 남자귀신 이야기 (39) 2017-11-09 9041
9082 (퍼옴) 할머니께 들은 이야기 (13) 2017-11-09 4790
9081 공포영화중에 며칠간 트라우마 남았던 장면 있니?ㅠ (173) 2017-11-08 10629
9080 (찾아줘)무당 관련된 글을 몇달 째 찾고있다눙 ㅠㅠ (14) 2017-11-08 5033
9079 (찾아줘) 찾아줘글미안 몇년 전에 봤던 건데도 잊혀지지가 않아 (12) 2017-11-08 4569
9078 (찾아줘) 해변가? 섬? 관련된 괴담인데 아는 냔?ㅠㅠ (16) 2017-11-07 3899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