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포괴담] 가면이 떨어져있다
IP :  .155 l Date : 17-12-05 00:46 l Hit : 4036
어느날 친구가 밤길을 걷고 있는데 가면이 떨어져 있었다고 한다.
제사라도 있었나 생각하며 옆으로 붙어 계속 걸어갔다.
꽤 가면에 가까워졌을 무렵, 친구는 이상한 것을 알아차렸다.


플라스틱으로 만든 보통 가면이 아니라, 묘하게 생생한 사람 얼굴 가면이었다.
기분 나쁘다고 생각하며 빨리 지나가려던 순간.
[안녕하세요.] 하고 말을 걸렸다.


옆을 돌아본 친구의 옆에는 가면이, 여자 얼굴 가면이 떠 있었다.
그 가면은 마치 고무 마스크를 억지로 세로로 잡아당긴 뭉크의 절규 같은 거대한 얼굴을 하고 있었다고 한다.
밤길에서 그런 무서운 꼴을 보게 된 친구는 비명도 지르지 못하고 그대로 전속력으로 도망쳤다.


[안녕하세요.]
[안녕하세요.]
[안녕하세요.]


뒤에서 몇번이고 목소리가 들려왔지만 필사적으로 무시했다고 한다.
겨우 편의점 간판이 보일 무렵에서야 끈질기게 들려온 기분 나쁜 목소리가 멎었다고 한다.
만약 친구가 가면에게 대답했다면 무슨 일이 벌어졌을까.


NO SUBJECT DATE HIT
탈퇴하러가기 (4) 2020-03-13 2929
모.든.레.벨 외치다 이용 가능해 (7) 2020-02-10 12153
9173 오후 4시 20분 (12) 2018-01-10 4927
9172 귀신경험담 댓글 (9) 2018-01-08 4438
9171 가위 눌리면 손가락들이 날 괴롭혀(안 무서움) (6) 2018-01-08 2367
9170 낯선 방문 (8) 2017-12-26 4370
9169 영혼 결혼식...진짜 영혼들은 결혼을 할까. (12) 2017-12-25 8189
9168 사주팔자의 큰 틀은 대충 맞더라... (123) 2017-12-25 22738
9167 우리집 고양이가 귀신 쫓아낸 썰 (21) 2017-12-21 11626
9166 Mr.C 와 담배, 그리고 찻잔 (17) 2017-12-20 5585
9165 (찾아주시면ㅜㅠㅠ) 레딧인것같고, 19금이었어 (13) 2017-12-19 6472
9164 인간 오뚜기 괴담... 그리고 이 이야기의 진짜 실체 (42) 2017-12-18 12165
9163 강남역 카페 (25) 2017-12-14 11043
9162 화장실의 손 (33) 2017-12-05 11565
9161 부산 아미동 비석마을 (16) 2017-12-05 7878
9160 가면이 떨어져있다 (9) 2017-12-05 4037
9159 죽순 캐기 (8) 2017-12-05 5153
9158 왕따 당하던 아이 (11) 2017-12-05 5692
9157 풍경화 (5) 2017-12-05 3911
9156 결벽증 (21) 2017-12-05 6389
9155 냔드라 하나만 찾아줄 수 있어..?미안해ㅜㅜㅜ (29) 2017-11-27 7206
9154 [펌] 신촌 사거리 바 이야기(2) (24) 2017-11-23 7474
9153 [펌] 신촌 사거리 바 이야기(1) (10) 2017-11-23 10908
9152 아이 넷 낳자마자 콘크리트에 굳혀 보관한 여성 (62) 2017-11-21 18156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