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포괴담] 가면이 떨어져있다
IP :  .155 l Date : 17-12-05 00:46 l Hit : 3762
어느날 친구가 밤길을 걷고 있는데 가면이 떨어져 있었다고 한다.
제사라도 있었나 생각하며 옆으로 붙어 계속 걸어갔다.
꽤 가면에 가까워졌을 무렵, 친구는 이상한 것을 알아차렸다.


플라스틱으로 만든 보통 가면이 아니라, 묘하게 생생한 사람 얼굴 가면이었다.
기분 나쁘다고 생각하며 빨리 지나가려던 순간.
[안녕하세요.] 하고 말을 걸렸다.


옆을 돌아본 친구의 옆에는 가면이, 여자 얼굴 가면이 떠 있었다.
그 가면은 마치 고무 마스크를 억지로 세로로 잡아당긴 뭉크의 절규 같은 거대한 얼굴을 하고 있었다고 한다.
밤길에서 그런 무서운 꼴을 보게 된 친구는 비명도 지르지 못하고 그대로 전속력으로 도망쳤다.


[안녕하세요.]
[안녕하세요.]
[안녕하세요.]


뒤에서 몇번이고 목소리가 들려왔지만 필사적으로 무시했다고 한다.
겨우 편의점 간판이 보일 무렵에서야 끈질기게 들려온 기분 나쁜 목소리가 멎었다고 한다.
만약 친구가 가면에게 대답했다면 무슨 일이 벌어졌을까.


NO SUBJECT DATE HIT
정리하게 되는 게시판 주소 목록 (4) 2019-08-16 443
외치다(외방) 외커로 합병 안내 (3) 2019-08-11 828
게시판 정리 안내 (35) 2019-07-18 1432
9197 낯선 방문 (8) 2017-12-26 4124
9196 영혼 결혼식...진짜 영혼들은 결혼을 할까. (12) 2017-12-25 7777
9195 사주팔자의 큰 틀은 대충 맞더라... (122) 2017-12-25 21293
9194 우리집 고양이가 귀신 쫓아낸 썰 (21) 2017-12-21 10564
9193 Mr.C 와 담배, 그리고 찻잔 (17) 2017-12-20 5196
9192 (찾아주시면ㅜㅠㅠ) 레딧인것같고, 19금이었어 (13) 2017-12-19 5993
9191 인간 오뚜기 괴담... 그리고 이 이야기의 진짜 실체 (42) 2017-12-18 11629
9190 강남역 카페 (25) 2017-12-14 10461
9189 화장실의 손 (33) 2017-12-05 10823
9188 부산 아미동 비석마을 (16) 2017-12-05 7442
9187 가면이 떨어져있다 (9) 2017-12-05 3763
9186 죽순 캐기 (8) 2017-12-05 4703
9185 왕따 당하던 아이 (11) 2017-12-05 5357
9184 풍경화 (5) 2017-12-05 3609
9183 결벽증 (21) 2017-12-05 6042
9182 냔드라 하나만 찾아줄 수 있어..?미안해ㅜㅜㅜ (29) 2017-11-27 6920
9181 [펌] 신촌 사거리 바 이야기(2) (24) 2017-11-23 7171
9180 [펌] 신촌 사거리 바 이야기(1) (10) 2017-11-23 10431
9179 아이 넷 낳자마자 콘크리트에 굳혀 보관한 여성 (62) 2017-11-21 17491
9178 단편 공포영화 - 졸음운전 (4) 2017-11-20 6183
9177 단편 공포영화 - 시체의 냄새 (썸네일 주의) (10) 2017-11-20 6472
9176 [조의 영역 시즌2] 9회 (46) 2017-11-19 9180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