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테리] 주역점 진짜 잘 맞아서 취미생활이 되어버렸닷!
IP :  .239 l Date : 18-02-27 18:25 l Hit : 21121
일단,  망해버린 나의 공포방을 포함한 외커에 묵념 ㅠㅜ

요 몇달간 나의 취미..를 넘어 일상습관이 되어버린 주역점에 대해 아는대로 알려줄게.
(내가 아는 정보는 모두 인터넷을 통해 알아본 것으로 정확하지 않을 수 있다!! 주의바람!  수정요청 환영!!!)

나냔이  우연히 인터넷으로 주역점으로 운세점을 쳤어
첨엔 이게 뭐냐 싶어는데.. 으잉...이거 왜케 잘 맞아... !!
그래서 이게 뭔지 궁금해서 알아보기 시작했지.


1. 주역점이란

주역점은  '주역' 이라는 유교의 경전에 나와있는 64괘를 바탕으로 점을 치는 건데, 이 64괘가 우주의 이치라고도 하고 섭리라고도 하고... 머 이 부분은 어렵더라. 여하간 양과 음에 관한 심오한 철학인가봐.

중국에서 전쟁을 많이 하던 시기에 제후들이 전쟁운을 점치기 위해 많이 쳤다고 하고, 임진왜란때는 이순신 장군도 주역점을 치셨다고 해.
그니까...나라의 중요한 일을 결정할 때 치던 점인가봐.

이게 일단 점이니까,  사주처럼 뭐 생년월일시 넣어서 나오는 그런게 아니고
점칠때의 기운이 작용하는 것 같아.  이런 점에서 타로랑 비슷해.
서양엔 타로, 동양엔 주역점이 아닐까 싶다.


2. 주역점 치는 방법


각 64괘마다  이름과 모양이 있어.
1괘가 건위천, 모양은  三三 
(내가 어찌 표기할지 몰라서 한자로 三을 나란히 그냥 썼음. 원래는 위에 세개가 상효, 아래가 하효라고 상효 아래 하효가 있는거야)
2괘가 곤위지.. 뭐 이런 식으로 64괘가 있고,
각 괘마다 6가지의 효.  일효, 이효, 삼효... 이렇게 육효로 구성되어 있어.
그러니까 실제 점괘는 64괘에 6효..해서 384가지의 점괘가 나오는거지.

점괘를 뽑는 방법은 여러가지가 있나봐.
일단 가장 정통적인 방법은  대나무로 만든 동그란 원통형 점통(이걸 '산통' 이라고 한다네. 산통 깨다..할때 그 산통이래~)에
산가지라고 불리는 나뭇가지같은거 50개를 넣고 치는 방법인가봐.
치는 방법이 설명되어 있는것도 있는데 따라하기 머리 아프더라 ㅠㅜ
간단하게는 8개 산가지로 뽑는 것도 있고, 동전으로 괘를 구하는 방법도 있어.

동전으로 칠 때도 동전 한 개 가지고 여섯번 하는 것도 있고, 세개 가지고 하는 법도 있고..
동전 한 개로 할 때는 앞면을 양(ㅡ), 뒷면을 음(--) 으로 정해놓고,
동전을 여섯번 던져서 나온 결과를 아래에서부터 쌓아서 괘를 만들어. 
만약에 양(ㅡ)만 여섯번 나오면 1번괘인 건위천이 되는거지.
(이렇게 되면 64괘중에 하나가 정해지는 건데 그 담에 여섯가지 효 고르는건 어찌 하는지 못 찾았어)

각 괘의 모양과 이름, 뜻은 네이버 검색해보면 나오더라고.
한자 원문으로 나오는 사이트도 있고, 해설로 나온것도 있는데..
원문 보니까 이것도 해석하는 사람 역량에 따라 조금씩은 다를 수 있을 것 같아.


3. 내가 본 주역점

난 첨엔 오늘의 운세 보듯이 해보기 시작했는데,
이거 너무너무 잘 맞아.  특히 다툼이 있거나 그럴때 해보면 영락없다.
전에는 아침에 해보니 싸우는게 나오길래 불안불안하다 결국 엄마랑 싸우고, 
그 담에 바로 해봤더니 나보고 도망가래...36계줄행랑..ㅋㅋㅋ
내가 젤 좋아하는 괘가 산천대축 이라는건데 이거 나온 날엔 좀이라도 재물이 들어오더라 ㅋㅋ

근데 기본적으로 나냔은 삶의 폭이 아주 좁고 별다를게 없는 심심한 삶을 살고 있어서, 괘로는 막 큰일이 날 것 처럼 나오거나, 엄청 행운이 온다고 해도 소소한 싸움, 소소한 행복 정도긴 해..
만약 스케일 큰 삶을 살고 있는 냔이라면  좀 다르겠지?

점을 볼 때는  타로 볼때처럼 마음을 가다듬고 정신을 집중해서 ..최대한 맑은 마음으로 봐야한다고 하고, 한번에 집중해서 보고,  나쁘다고 자꾸 보면 안된다고 해..
나냔은 좀 여기 너무 의존하는 경향이 있어서,, 안 좋게 나온 날은 스스로 좀 위축되고 그런게 있고 좋게 나오면 나도 모르게 자신감 뿜뿜...좀 그렇게 된다. ㅎ


4. 주역점 사이트들..

나냔도 첨에 온라인으로 봤고, 지금도 온라인으로 봐..일단 편해서.
직접 해볼라고 이것저것 찾아봤는데  쉽지가 않더라구.  (점치는 점통도 인터넷에서 팔더라..나냔 사볼까 고민중)
그래서 내가 보는 사이트들 소개할게..

* 내일은
https://8za.me

요기서는 '나의 운세 점' 들어가서 보면 되고,  한번 눌러서 괘 뽑게 되어있어.
이미지로 딱 나와서 뭔가 그날 점괘의 느낌이 강렬하게 와 ㅎ
근데 이미지만 보면 안되고 젤 중요한건  오늘의 원포인트야
원포인트라고 나와있는데 아마도 각 괘에 따른  여섯가지 효 중에 하나인가봐. 그니까 원포인트 중심으로 보면 될거야.


*사주포럼
http://www.sajuforum.com/01forum/juyuk/juyuk.php

요기는 회원가입. 주역신수는 5천원 유료이고, 주역점은 무료야.
산통 그림을 세번 클릭해서 보면 되고, 괘 이름이랑 정의랑 다 나와, 운세라고 나온 부분 보면 쉽게 설명되어 있어.

 
*신사주
http://www.sinsaju.com/forms/unse_search.php?urlinfo=jum&sel=2

요기도 회원가입해야하고 유료야. 가입은 간단한데 9천원인가 하더라..허..
그래서,,나냔은 메뉴에 신주역점에서 여섯번 눌러서 괘를 뽑아. 과거, 현재, 미래 세가지 괘가 나오는데
가운데 있는 현재 괘만 골라서 결과는 인터넷에서 찾아본다.  괘 이름이 나오면 좋은데 괘 모양만 나와서 다 찾으려면 좀 구찮긴 해.
혹시라도 여기 유료로 본 사람 있으면 과거랑 미래 이런거 어찌 나오는지 알려줘. 쫌 궁금하다.

*인터넷역학
http://lifesci.net/pod/plugin/dot/

여기는 좀 어려워.  무료인데, 점 보는 목적이랑 뭐 그런것도 쓰라고 하고,
세번 클릭해서 괘 모양도 다 보여주고 어느 효인지도 나오는데, 해설이 간단하고 좀 어려워..좀 친절히 설명해주라~

*역조아
http://yukzoa.appspot.com/

여기는 전문가용 사이트인가봐. 해설, 한글 뭐 그딴거 없고
어케 쓰는지도 모르겠어.

*무함재
www.주역점.com

이건 해설없이 괘 뽑는 프로그램만 올라와있는 사이트야.  회원가입도 없고 다른 메뉴도 없어. 심심하면 괘만 뽑아서 네이버 쳐봤는데 지금 가보니 사이트가 잘 안열리네..ㅠㅜ

그 밖에 다른 사이트도 찾아보려고 주역점 검색 많이 해봤는데
주역점이라고 해놓고 그냥 오늘의 운세 풀이가 많더라고.  그건 별로 재미가 없떠 ㅠㅜ 이게 은근 누르면서 두근대는 쫄림이 있거든..ㅎㅎ


너~무 중요한 문제는 점쳐보지 말고,,,,(나도 진짜 궁금한건 잘 못 봄 ㅠㅜ)
심심해서  예전 할머니들 화투점 치는 것처럼, 오늘 운세나 한번 볼까~  하는 마음이면 한번 해봐~ 그럼 빠이..






NO SUBJECT DATE HIT
10월 1일날에 일부방 카테고리 표기 폐지 안내 2018-09-13 1324
외방 가입 받아요 (42) 2018-07-25 18467
각방 포인트 조정 안내 (15) 2018-07-16 11099
[필독] 이 사항들을 어길시 바로 차단 및 무통보삭제… (1) 2018-05-10 42074
2월 14일날 일부방 메뉴 제외 안내 2018-02-10 74369
9252 [공포괴담] [번역괴담] 시각장애인 여성 (7) 2018-04-19 2205
9251 [공포괴담] [번역괴담] 달리는 남자 (3) 2018-04-19 1444
9250 [공포괴담] [번역괴담] 도어체인 (4) 2018-04-19 1960
9249 [공포괴담] [번역괴담] 샐러드 오일 (13) 2018-04-18 3094
9248 [공포괴담] [번역괴담] 화장실 줄서기(順番待ち) (10) 2018-04-18 2131
9247 [공포괴담] [번역괴담] 5분간의 자동응답녹음, 내 방의 동거인 (6) 2018-04-18 1599
9246 [공포경험] 대학생 때 꿈 (2) 2018-04-17 1263
9245 [공포경험] 그럼 나도.... (10) 2018-04-14 1886
9244 [공포경험] 호텔에서 가위눌린적있어 (21) 2018-04-13 2723
9243 [미스테리] 이상한 경험 (3) 2018-04-12 1219
9242 [미스테리] 같은 꿈 꾼적 있어? (7) 2018-04-12 1235
9241 [공포경험] 옛날에 모텔에서 가위 눌렸던 적 있어 (6) 2018-04-12 1603
9240 [공포경험] 동생 가위 경험. (5) 2018-04-09 1164
9239 [공포자료] 밤에 운전하다 무서운 상황 (26) 2018-04-07 4452
9238 [미스테리] 기에 대해서 잘 아는냔 있니? (7) 2018-04-07 1912
9237 [공포경험] 꿈과 가위의 경계 (5) 2018-04-06 1037
9236 [공포괴담] 난 아직도 들어오고 있어 (161) 2018-03-28 6314
9235 [공포경험] 집 터 관련 쎄한 게 있어(안 무서움) (11) 2018-03-23 3159
9234 [공포경험] 사람보는 직관이 좋은게 아니였어ㅜ(스압유) (18) 2018-03-03 6507
9233 [공포경험] 피아노방에서 들리는 소리 (7) 2018-02-28 2201
9232 [미스테리] 주역점 진짜 잘 맞아서 취미생활이 되어버렸닷! (345) 2018-02-27 21122
9231 [공포경험] [찾아줘] 이사후 계란깨기?? ㅜㅜㅜ 으으 도와줘 (5) 2018-02-26 2820
←←  1  2  3  4  5  6  7  8  9  1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