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포경험] 동생 가위 경험.
IP :  .54 l Date : 18-04-09 13:33 l Hit : 2206

공포방 살리기 프로젝트로 나도 사연하나 올려본다.
이건 내가 겪은건 아니고, 동생 가위 경험 이야.


어릴때 동생과 나는 같은 방을 사용했어.
이층침대를 사용했는데 2층 침대가 딱 컴퓨터 책상의 높이고, 아래에서 침대를 꺼내쓰는 형식의
2층침대야, 그래서 종종 내가 밤늦게까지 컴퓨터를 하고 동생은 2층에서 먼저 잠을 자곤했어.


동생과 내가 쓰는방 뒤에 바로 산이있어서 그런가, 그방에서만 잠을 자면
동생이 가위에 눌리곤했어.

그날도, 나는 밤늦게까지 컴퓨터를 했고,
동생은 엄청 꿀잠을 자고 있었단 말야.

그날 따라 유독 느낌이 쐐해서 컴퓨터를 하면서도 동생이 잘자나 보고 느낌이 이상해서 등을 토닥토닥 하면서 컴퓨터를 하고있었어
( 왜 등을 토닥거리면 귀신이 떨어진다는 속설이 있잖아)
나도 이제 고만 자야겠다 하고 뒤를 도는데

동생이 고개를 확 쳐들더니 엄청 원망스러운 목소리로
언니 왜 안깨워 줬어 이러는거야.


나는 갑자기 불도안켠 방에서 동생이 그렇게 말하니까 너무 무서워서
잘자고있었잖아, 라고 말했는데


근데 동생이 그러더라고, 언니 바로 뒤에서 자기 침대쪽으로 어떤 여자가 자꾸
올라와서 자기 발목을 잡더래. 나는 웃으면서 컴퓨터 하면서 자기를 한번씩 힐끔힐끔 쳐다보고.

언니 언니를 계속불렀는데 절대 자길 안깨워주더라는거야.

그때 내가 소름이 돋아서 등을 톡톡 두들기면서 동생을 쳐다봤는데, 동생이 그행동을 그대로 재현하더라.
그이야기 듣고는, 정말 소름이 돋더라.

유체이탈이라는게 정말 있나 싶기도 하고, 갠 분명 자고있는데
내행동을 그대로 따라했다는게 너무 무섭던 기억이있어..




NO SUBJECT DATE HIT
공지사항 (8) 2020-04-24 31149
탈퇴하러가기 (4) 2020-03-13 13887
모.든.레.벨 외치다 이용 가능해 (7) 2020-02-10 26128
9213 [번역괴담] 신축 맨션 (10) 2018-04-20 2959
9212 기모노를 입을땐 조심해(안 무서운 사진 있음.) (24) 2018-04-20 7961
9211 내가 항상 가위눌리면 겪는 패턴 (4) 2018-04-19 1962
9210 [번역괴담] 시각장애인 여성 (9) 2018-04-19 3478
9209 [번역괴담] 달리는 남자 (3) 2018-04-19 2326
9208 [번역괴담] 도어체인 (4) 2018-04-19 4322
9207 [번역괴담] 샐러드 오일 (13) 2018-04-18 5242
9206 [번역괴담] 화장실 줄서기(順番待ち) (10) 2018-04-18 3324
9205 [번역괴담] 5분간의 자동응답녹음, 내 방의 동거인 (6) 2018-04-18 2493
9204 대학생 때 꿈 (2) 2018-04-17 2083
9203 그럼 나도.... (11) 2018-04-14 2996
9202 호텔에서 가위눌린적있어 (22) 2018-04-13 4123
9201 이상한 경험 (4) 2018-04-12 2148
9200 같은 꿈 꾼적 있어? (7) 2018-04-12 2373
9199 옛날에 모텔에서 가위 눌렸던 적 있어 (6) 2018-04-12 2906
9198 동생 가위 경험. (5) 2018-04-09 2207
9197 밤에 운전하다 무서운 상황 (27) 2018-04-07 6323
9196 기에 대해서 잘 아는냔 있니? (8) 2018-04-07 3371
9195 꿈과 가위의 경계 (5) 2018-04-06 2123
9194 난 아직도 들어오고 있어 (202) 2018-03-28 9323
9193 집 터 관련 쎄한 게 있어(안 무서움) (12) 2018-03-23 5054
9192 피아노방에서 들리는 소리 (7) 2018-02-28 3467
←←  1  2  3  4  5  6  7  8  9  1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