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테리] [찾아줘] 바람과 대화하는 냔
IP :  .147 l Date : 18-08-28 23:05 l Hit : 2838
어디 퍼온 글이 아니라 실제 외커냔이 자기 경험을 덤덤히 풀어주었던 글로 기억하거든?
바람과 대화를 한다니 뭔소린가..싶겟지만 그 글쓴이의 성정이 정말로 맑고 욕심 없고 자유롭다는 것이 느껴져서
자체로 힐링이 되는 글이었어
그래서 다시 읽고싶은데...


그 글쓴냔은 바람에 실린 목소리가 문득 말을 걸어 왔다구
그래서 긴 시간 동안 종종 이런저런 얘길 했는데
바람이 관할하는 구역이 있고
비나 눈을 내려줄 수 있냐고 했더니 자긴 말단이라?? 그런걸 하려면 굉장히 복잡한 절차를 거쳐야 하고
함부로 하면 혼난다?? 고ㅠㅠ
시간이 지나자 대화를 할 수 있는 능력은 사라졌지만
종종 길을 걷다 뜬금없는 바람이 불 때 아직 여기 있음을 느낀다고?

내가 쓰니 되게 주작소설같다,,,읽을땐 아니었거든
기억하는 냔들 있니ㅠㅠ


NO SUBJECT DATE HIT
외치다 등업신청 받습니다 (11) 2019-12-17 5754
외치다(외방) 외커로 합병 안내 (19) 2019-08-11 21340
모든 게시판 티커스로 통합안내 (65) 2019-07-18 27210
9372 사람을 잡아먹는 식인 식물은 과연 존재할까? (5) 2018-10-09 15534
9371 [찾아줘]아들에 의해 살해당했으나 죽지않은채 일상생활을 이어간… (21) 2018-09-26 8069
9370 (찾아줘 글) 혹시 이 공포소설 기억하는 사람 있어?ㅠㅠ (2) 2018-09-25 4599
9369 오늘 꿨던 꿈이야기 (15) 2018-09-14 5513
9368 귀신 볼 줄 알았던 이모 썰 (15) 2018-09-12 7361
9367 (끌올) [펌] 산길 (17) 2018-09-11 7940
9366 공포방 글 대량 불펌 사이트 발견 (요약 수정) (45) 2018-09-07 6185
9365 이상한 꿈을 꿨어 (8) 2018-09-04 2258
9364 [찾아줘] 바람과 대화하는 냔 (11) 2018-08-28 2839
9363 군대에서 직접 겪은 경험 2 (9) 2018-08-22 1816
9362 군대에서 직접 겪은 경험 (10) 2018-08-21 3080
9361 찾아줘) 자살하는 이야기야. (7) 2018-08-20 2892
9360 껌5 (미완주의, 스압주의) (12) 2018-08-18 1610
9359 껌4 (미완주의, 스압주의) (2) 2018-08-18 1267
9358 껌3 (미완주의, 스압주의) (3) 2018-08-18 1411
9357 껌2 (미완주의, 스압주의) (4) 2018-08-18 1430
9356 껌1 (미완주의, 스압주의) (5) 2018-08-18 2164
9355 모텔탈출기 (21) 2018-08-18 5353
9354 신혼부부살인사건 (26) 2018-08-14 7239
9353 무서운 얘기 아님) 반복적으로 나타나는 꿈의 배경 (16) 2018-08-13 2790
9352 who’s hungry? (5) 2018-08-10 2966
9351 [송은이 김숙의 비밀보장] 김숙이 직접 겪은 무서운 이야기 링크 (11) 2018-08-10 5290
←←  1  2  3  4  5  6  7  8  9  1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