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치다] 난 남자가 편하다기보다 예민한 여자냔이 불편해ㅡㅜ
IP : l Date : 20-10-27 14:19 l Hit : 391
안그런 냔들도 많이있고 지금 친하게 지내는 친구들은 안 그렇지만

학교다닐 때 부터 뭔가 애인처럼 일거수 일투족 다 함께하길 바라고 너무 깊게?파고들면서 친하려고 해서 좀 부담스러웠어.

그리고 삐지는거 너무 감당안돼ㅜㅜ 다른친구들이랑 친하면 질투하는 것도ㅜㅜ

난 삐지면 풀릴 때 까지 냅두는 타입인데 그러면 또 그런다고 서운하다고 더 삐지고

남자애들은 성별이 달라서 서로 더 적당히 거리두고 그냥 만나서 놀 때 재밌게 놀고 그 뒤로 자잘한 연락 할 필요없이 서로 필요 할 때만 연락해도 돼서 더 편하게 느껴졌음.

남자애들도 삐지는 애들 있긴한데 지 자존심 때문에 삐진거 티 잘 안내고 그냥 멀어지면 끝이지 전화해서 울고불고 너 나한테 왜 그러냐고 그러진 않음.

근데 남자냔이랑 서로에게 삐질정도로 친해본 적이 없는 듯


NO SUBJECT DATE HIT *
200478 엔시티 메커위시 이후로 점점 투자를 덜한 느낌이 드는데 (1) 2020-12-05 66 0
200477 노래가 다 똑같아 ㅋㅋㅋㅋㅋ (2) 2020-12-05 61 0
200476 와 역시 음중보정 원흠 잘생겨보였어 2020-12-05 19 0
200475 박지훈 VS 노라조 (3) 2020-12-05 84 0
200474 역시 음중 화면 좋음 스테이씨더이뻐보이네 (2) 2020-12-05 48 0
200473 명품 가품 사는거 배추니 (1) 2020-12-05 51 0
200472 옷 사기 진짜 힘들다 ,, (1) 2020-12-05 31 0
200471 노라조 소속사 열일한다 ㅋㅋ (1) 2020-12-05 83 0
200470 노라조 센터 원흠이 뺏은듯 2020-12-05 43 0
200469 한창때 아이폰 UI보다도 직관적임... 2020-12-05 32 0
200468 아이사 여친 은하 느낌 있어 부잣집고양이상 (1) 2020-12-05 38 0
200467 근데 확실히... 트로트창법같긴함 (1) 2020-12-05 79 0
200466 스테이씨에 주드 부잣집 말괄량이 막내딸 같은 분 눈에 띄어 (3) 2020-12-05 77 0
200465 팬트하우스11 경이로운소문22 2020-12-05 26 0
200464 상큼하니 시은이 코디 잘어울려 (1) 2020-12-05 25 0
200463 너네도 집에서 음방보면 별로 안 좋아해? 2020-12-05 20 0
200462 드리핀에 골차멤버랑 똑같이 생긴 멤도 있던데 2020-12-05 22 0
200461 스테이씨 옷에 통일성 있으니까 훨낫다... 2020-12-05 18 0
200460 스테이씨 분들 음중 처음인가 (3) 2020-12-05 106 0
200459 오늘 스테이씨 헤메코 다 맘에 들어 2020-12-05 14 0
200458 배173분들 노래 2020-12-05 29 0
200457 이한결만 교복에 노란줄도.. 체크도 없어 2020-12-05 23 0
200456 호텔 결혼식가면 음식 진짜 맛있음? (2) 2020-12-05 48 0
200455 배173분들 노래 은근 좋아 일단 노래같으셔 (3) 2020-12-05 54 0
←←  1  2  3  4  5  6  7  8  9  1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