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 방 계약 잘못한듯해 죽고싶다 ㅠㅠ
IP :  .33 l Date : 18-02-14 10:35 l Hit : 2918

나냔 원래 엄청 꼼꼼한 냔인데, 엄마는 좀 대충대충이야.

내가 지방냔이라 서울에 원룸을 구해야해서 3일 올라와서 방을 보기로 했는 데, 이틀째날 아버지가 불안하다고 어머니를 올려보내신거야.

그때 내가 봐둔 방이 있었는 데, 채광이 좋긴 했지만 벽지가 녹색이고 방도 좁아서.. 더 찾아보고 싶었어.
근데 엄마가 그냥 이 방하라고 괜찮다고 뭘 더 찾아보냐고 쓸데 없이 꼼꼼하다 하고, 부동산아주머니도 엄마가 그러니까 더 좋은 방 보여줄생각도 없이 그냥 그방 계약하라고 그러고. 나도 확실하게 아는 게 아니니까 분위기에 휩쓸려버렸어..

그리곤 계약할 때 보니까 2종 근린생활시설이라 돼있는거야. 여기서 스탑했어야 했는 데, 엄마때문에 정신없고 (부동산 아주머니가 엄마를 좀 무시해서 난 언능 끝내고 빠져나오고 싶었어.. 울엄만 순진해서 모르던 눈치..) 부동산도 뭐 이상없다느니 어쩌니해서 얼떨결에 계약해버렸어.. 그리고 집에와서 제대로 찾아봤는 데, 잘못하면 싱크대 뜯어갈 수도 있고, 뭣보다 월세공제가 안된다고 하네. ㅠㅠㅠㅠㅠㅠ

아 정말 암담하다. 안그래도 방에 책상도 침대도 의자도 없어서 새로 사야하는 데.. 1년 살고 이사갈 생각하니 머리아파.
가격도 예산초과야.. 예산에 맞는 방은 남향이 아니였거든. 그래도 찾아보면 있을 것 같았어. 
예산에 맞는 원룸일 것 같고/ 풀옵션이고 / 단지 채광만 안좋은 / 주방넓은 방 도 있었거든.





그래서 결국 요약하자면

1. 원룸을 2종 근린생활시설로 계약했다.
2. 불법건축물이라 걸리면 싱크대 때어갈 수도 있다.
3. 월세공제 못 받는다.




돈은 돈대로 들고 겁나 피곤하구.. 결국 내 선택이니 엄마탓하면 안되겠지 ㅠㅠ?
그 전에도 자취를 하긴 했었는 데, 친구 통해 소개받았어서 이번이 제대로 하는 첫 계약이였거든.
그래서 처음이면 누구나 실수를 하고.. 나는 처음치곤 양호하다. 생각하려...고...
나도 내가 완전 깔끔한 계약을 할거라곤 생각안하긴.. 했다..
하지만 돈이 아깝다..

매우..

잘 구했으면.. 책상, 침대, 수납가구 사는 돈도 아낄 수 있었고.. 이사갈때도 간편했을 텐데.. 게다가 월세공제도.. ㅠㅠ 아이고...

(참고로 은평구에 1000/35 관리비 5만원 3~4평짜리 원룸이야..)



NO SUBJECT DATE HIT
[필독] 이 사항들을 어길시 바로 차단 및 무통보삭제… 2018-05-10 3172
또띠아 피자 만들기 2018-05-01 6572
[필독] 19금 게시글에 관한 규칙변경 안내 2018-04-30 6256
[필독] 포인트 올리는 방법 (1013) 2015-07-16 78574
자동로그인 개선 안내 (10) 2018-02-21 20233
2월 14일날 일부방 메뉴 제외 안내 2018-02-10 40051
외커 가입방법 및 등업신청 안내 2017-12-18 97670
37692 [질문] 이런경우는 어떻게 해야될지ㅠㅠ 원룸 수리비 문제... (5) 2018-02-19 677
37691 [잡담] 저번달부터 쿵쾅이가 이사왔다.. (4) 2018-02-19 1243
37690 [잡담] 가족과 연끊고 성공적으로 자취한 사람있어? (29) 2018-02-19 2141
37689 [질문] 세탁기돌리면 자꾸 니트에 뭐가 묻어서 나와ㅠㅠㅠ (7) 2018-02-19 848
37688 [잡담] 통장?이라고 문두들기고 키번호 치고갔는데 (11) 2018-02-19 1180
37687 [질문] 서울로 온 베이리 첫 자취, 두개중에 어디가 좋을까?? (3) 2018-02-17 817
37686 [질문] 혹시 서현 한양아파트 사는냔 있을까?.. 오피스텔이랑 소형아파트 … (8) 2018-02-17 1027
37685 [질문] 집근처에서 보이는 수상한 문자.. (15) 2018-02-14 2676
37684 [질문] 소파 vs 1인 리클라이너 (2) 2018-02-14 1047
37683 [잡담] 방 계약 잘못한듯해 죽고싶다 ㅠㅠ (17) 2018-02-14 2919
37682 [질문] 오피스텔 옆집 넘시끄러웝 방법없을까? 2018-02-13 642
37681 [질문] 집 골라줄 수 있을까?? (8) 2018-02-13 772
37680 [질문] 다들 첫 자취때 얼마들었어? (16) 2018-02-13 1853
37679 [잡담] 인터폰도 안 되는 빌라는 층간소음 어떡하니? (3) 2018-02-12 561
37678 [질문] 반포장이사 업체 비교 도와줘! (3) 2018-02-12 616
37677 [질문] 관리자가 고시원 각 방마다 물이나 전기 얼마나 썼는지 알 수 있어 (8) 2018-02-12 882
37676 [질문] 집에 수리기사분이 오시는데 점심은 어떻게 해..?? (2) 2018-02-11 945
37675 [질문] 나같은냔도 자취가능할까? (2) 2018-02-11 716
37674 [질문] 신축원룸 vs 오래된 오피스텔 (9) 2018-02-11 1465
37673 [질문] 자취가 나을까 자차 출근이 나을까? (11) 2018-02-10 973
37672 [질문] 반지하 전화가 안터진다 ㄷㄷ 콘크리트벽 때문에 ㅜ (2) 2018-02-10 746
37671 [질문] 전세대출받아 이사갈껀데 보증금&이사시기 (1) 2018-02-10 797
←←  1  2  3  4  5  6  7  8  9  1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