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보고나면 왠지 기분더러워지는 영화 [팻걸] 스포 무대기
IP :  .168 l Date : 09-06-13 07:35 l Hit : 39512
오늘 새벽에 온스타일에서 해주길래봤는데 뭔가 기분 더럽 ㅋ

팻걸이라는 영환데 이 감독이 여자감독인데 성에대해서 노골적으로 자주 얘기하는 감독.....
또 프랑스영화 자체가 말을많이하고 좀 우울하고 싸이코끼가 있잖아 ㅋㅋㅋ

일단 등장인물들이 다 싸이코임..
2살터울인 인형같은 언니
그 언니랑 좀 자볼려고 애쓰는 휴가지에서 만난 짐승같은 남자
주인공인 뚱뚱한 못난이 동생
계속 담배만피는 이상한 엄마
비중도 크게없는 일만하는 아빠

내용시작이 저 가족이 휴가가서 일어난 일인데
처녀성얘기야
근데 저 등장인물들 극중 나이는 몇살인지 모르겠어 미성년잔 확실한데
언니는 어느남자랑도 다 잘수있을만큼 아름답고 날씬한데
동생은 진짜 뚱뚱하고 못생겼어
그래서 동생이 계속 언니옷을 따라입고 질투하고 그래
감독이 앞에 말했다시피 성에대해 노골적인데 일부러 휴가지에서 동생이랑 언니랑 같은방을 쓰는설정으로 해서 동생이 언니가 관계를 가지는걸 다 보고 들어;;;;;;;;; 그래서 괴로워 하고.......
근데 동생도 이상한게 수영장 손잡이에다가 키스하고 애무하고;;;.......
저 위에 휴가지에서 만난 남자늠이 이태리늠인데 진짜 짐승같아 계속 "내가 널 사랑하고 너도 날 사랑하니깐 우리 사랑을 증명해야해" 하면서 계속 하자고 해달라고 보채는데 무슨 발정난 개같음.... 감독이 일부러 집어넣은 캐릭터겠지? 바른사나이 넣으면 극이 안돌아가니깐
저 늠이 결국엔 오팔반지를 주면서 약혼하자고 해
사실 그 오팔반지는 엄마꺼 훔친거 그냥 한번 자볼려고 뻥친거지 어린애들은 저런거에 약하니깐
근데 저 오팔반지를 동생한테 보여주면서 막 나 이남자랑 자도될까? 이러는데 동생이 "난 첫남자가 내가 사랑하는 남자가 아니였으면 좋겠어 떠난후에 사랑이 아니였다는걸 알면 더 아플테니깐" 이러고.....
결국 언니는 처녀성을 잃어
근데 이장면을 동생은 또 고개돌리고 소리만들으면서 막 운다


내가 제일 기분이 더러웠던게 마지막 부분쯤인데
저 반지사건후에 가족들이 휴가지에서 집으로 돌아와
아빠는 이미 몇일전에 일때문에 떠났고
엄마는 계속 담배피고 동생은 토나온다고 가다가 토하면서 언니가 머리를 잡아주는데 그 언니가 엄마가 밉다고 죽이고 싶다고 막 그러는데 사실 이부분은 목소리가 하도 비슷해서 누가 말한건지도 잘모르겠음 근데 아마도 언니인것 같아
그래서 동생이 자긴 죽기싫다고 했더니 니 자리는 안죽는다고 막 그래(동생은 뒷자리에 앉았음)
엄마가 운전하다가 갑자기 피곤해서 차를 세우고 잠을자
근데 여기서 반전이 터짐..........
문을 잠그고 잤는데 강도(훔쳐간건 없는데...)가 앞유리창을깨고 그 망치로 언니를 때려서 언니는 즉사 엄마는 옷 벗긴후에 목졸라 죽여...
남은건 동생뿐인데 동생은 도망을 안치고 뒷걸음질만 치는데
그 강도가 숲으로 데려가서 동생을 강간해
근데 얘도 싫어하지 않고 지가 옷을 올리고 반항도 안한다....;;;
강도도 밥맛떨어져서 하다가 그냥 가버림........
마지막에 경찰이 와서 사건현장 본후에 숲에서 동생을 데리고 나오는데
그 동생이 자긴 성폭행같은거 안당했다고 믿을려면 믿으라고 그러는데 뭔가 꽁기꽁기......... 우우웅........... 그러고 엔딩크레딧올라가는데 진짜 기분찝찝하더라 ㅋㅋㅋㅋㅋㅋㅋ

나도 네이버에서 내용정리 해주는거보고 이해했음.........
그냥 그 마지막 장면때문에 기분이 찝찝해....
강간 당해놓고서도 자기는 강간이라고 생각을 안하는 동생을 보니깐...

결말이 더러워서 내용이 다소 지루해서 별점을 낮게줬어


NO SUBJECT DATE HIT
[일상] 정리하게 되는 게시판 주소 목록 (4) 2019-08-16 576
[공지] 외치다(외방) 외커로 합병 안내 (3) 2019-08-11 985
[공지] 게시판 및 개편안내 (36) 2019-07-18 1511
57591 [생활] ★★★★★ 외방 커뮤니티를 총망라한 꼭 읽어야 할 게시글 모음(Ver1.0) (804) 2012-09-13 50493
57590 [맛집] ★★★★★ 7년째 홍대다니는 냔이 써보는 홍대맛집들 후기 (182) 2013-09-23 50370
57589 [맛집] ★★★☆☆ 강남구청역 근처 음식점 정리 (36) 2014-12-18 50072
57588 [영화] ★★★★☆ 와 팔에 소름돋은게 들어가질 않는다. 영화 "손님" (스포주… (28) 2015-07-03 47861
57587 [맛집] ★★★★★ 세븐스프링스! 너무 좋아 내취향이야 ㅠㅠ!! (81) 2014-10-24 46398
57586 [영화] ★★★★★ 인사이드 아웃 - 두 번 보니까 좀 다름 (스포有) (24) 2015-07-14 44259
57585 [음식] ★★★★☆ 파파존스 피자 18종 간단리뷰 (스압) (90) 2013-09-13 44030
57584 [음식] ★★★★★ 부산 토박이가 쓰는 부산사람들만 가는 맛집 (243) 2015-08-07 43626
57583 [음식] ★★★★☆ 스타벅스 돌체라떼!!(쾌변 라떼)위명이 사실이었어!! (53) 2015-04-27 42782
57582 [영화] ★☆☆☆☆ 간신 - 러브라인 시발.... 결말 시발.... (스포) (7) 2015-05-24 40358
57581 [영화] ★☆☆☆☆ 보고나면 왠지 기분더러워지는 영화 [팻걸] 스포 무대기 (15) 2009-06-13 39513
57580 [맛집] ★★★★☆ 세븐스프링스 명동점: 디테일한 메뉴분석! (24) 2011-03-01 38601
57579 [음식] ★★★★☆ 5년 학교 다닌 외대냔이 추천하는 이문동 맛집 (64) 2013-12-14 38397
57578 [음식] ★★☆☆☆ 세븐스프링스 딸기 신메뉴 (24) 2015-02-06 38395
57577 [맛집] ★☆☆☆☆ 드디어 나도 가보았다. 우주여신 조민아 베이커리 방문 후… (119) 2015-09-13 37861
57576 [음식] ★★★★★ 스타벅스 짱덕후 골드회원의 음료추천 몇가지 (사진有) (70) 2012-02-26 37497
57575 [음식] ★★★★★ 뚜레주르 알바생이 먹어본 뚜레주르 빵 추천 리스트! (17) 2009-03-29 36184
57574 [생활] ★★★☆☆ 신년맞이 무료 사주 사이트들 (1279) 2013-12-27 35968
57573 [맛집] ★★★★☆ 심심해서 써보는 군산/익산 음식점들 (56) 2014-12-26 35128
57572 [맛집] ★★★★☆ 홍대 빵집 투어 6곳!!! (44) 2011-08-17 34871
57571 [맛집] ★★★★★ 분당 서현동 맛집을 적어본다 (102) 2015-07-25 34791
57570 [제품] ★★★★★ '상쾌환' 회식 필수품 등극 (35) 2016-11-30 34753
 1  2  3  4  5  6  7  8  9  1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